즐겨찾기 로그인   |   회원가입   |   고객센터
커뮤니티 핫이슈 유머 영화드라마 꿀팁 맛집 인기영상 뷰티패션 공동구매 Hot 포인트
공지 [필독]회원등급 확인 및 기준, 등급조정 신청 방법 안내
글쓰기 이전 다음 목록
친정이 힘들어서 저도 우울해지네요
피중독 2012-01-25     조회 : 13318

결혼한지 두달차예요.

 

딱 1년반전에 아빠가 아주 갑작스레 돌아가셨습니다

 

어떤대비할틈도없이... 사고는아니셨지만 정말 갑자기 돌아가셨도

 

그때마침 경제적으로 힘들어지던차에 돌아가셨기때문에 병원비도 보험하나없이

 

현금으로 치료받아 돌아가셨고 살던집도 월세...더 줄여서 이사는 왔지만 어쨌든 월세...

 

결혼전엔 이래저래 많이는 아니고 제가 조금씩 도와드렸는데

 

그래서 결혼도 거의 몸만오다시피 겨우 혼수만 해서왔습니다...

 

동생은 이제 23살이고 학생이였는데 다시 복학하려고 하는걸 제가 뜯어말렸습니다...

 

학자금이야 대출받으면 되겟지만 올해 50대중반이신 엄마께서 딱히 할수있는일도없고...

 

저도 시집와서 그냥 저희 살림하기빠듯하고 임신까지해버려서 일도못하고...

 

근데 엄마생각하면 정말 눈물만납니다...잠도안오고

 

아빠 살아계실땐 평생 전업주부로 살림하고 저희 돌보며 사셨습니다...

 

근데 이제와 갑자기 일하실려니까 할수있는일도 한정적이고 그렇다고 엄마가 어디나가서

 

식당일이라도 하신다지만 정말 싫어요... 그냥 가슴이 미어지는것같습니다...

 

월세나가고 생활비에 이것저것 한달에 150은 있어야될거같은데...

 

엄마가 그동안 간간히 버신걸로 버텼는데 그일을 갑자기 못하게되셨습니다.

 

그나마 그일은 친척들일도우신거라 그래도 맘이좀편했는데...

 

막막하네요. 모아둔돈없이 보증금2000이 전재산이다보니 집도 곧 계약만료라 이사도 가야하고...

 

정말 막막합니다...동생이 이제 일을해서 좀 돕겠지만 그걸론 택도없고 ... 제가 도울수있는상황도아니고

 

엄마가 다른일하는건 그냥 가슴아프고 다른분들이보시기엔 뭐가 가슴아프냐하시겠지만,

 

아빠 잃고나니까 엄마가 몇수천배 소중해지는게 사실이더라구요...

 

가급적 좀 엄마덜힘든일 하게하고싶은데 연세가있으신지라...휴 알아보는데 쉽지않네요...

 

그냥 해결책이없는 고민을 하는거같아서 답이없지만,,

 

엄마가 이제 좀 편하게 살게해드리고싶은데 여건은안되고 정말 그냥 제가 원망스러워서...잠도안오고

 

한숨만쉬고 엄마오면 가슴아프고...이제 뭐든 해야한다고 고민하시는모습이 정말 가슴아프네요...

 

얼른 전세로라도 가고싶은데... 그것도 워낙 있는돈이없어서 고민되고...휴

 

엄마가 한달에 100만원씩만이라도 덜힘들게 버실수있는일이뭐있을까요...

 

제가 대출 1000이라도 받아서 백화점 중간관리자리라도 알아볼까하는데...

 

그것도 남편눈치보여서 쉽지도 않고 그런일이라면 엄마가 식당일보단 맘편할꺼같은데...

 

정말 어떡해야하나요

5 0
TAG #부부  #결혼생활 
이전 다음 목록
댓글쓰기

등 록
최신순 추천순
지소미 | 추천 0 | 11.15  
힘내세요!!
0    0
당당한쩡 | 추천 0 | 11.14  
혼자만 끙끙 앓지 말고 가족과 상의해보세요. 엄마랑 동생이랑
0    0
하얀네코 | 추천 0 | 11.13  
ㅠㅠ 힘내세요
0    0
북기 | 추천 0 | 11.13  
화이팅입니다
0    0
레몬 | 추천 0 | 01.25  
아버지 돌아가신건 안타깝지만 산사람은 살아야 하죠. 기운내세요.

그런데 글쓴이도 살아봤지만 가난은 대물림 입니다.

곧있음 님 자식도 태어나는데 친정엄마 걱정만 하시다간 님 가정도 지키지 못하게 돼요.

극단적으로 나이는 먹고 모아둔 돈은 없고 글쓴이 부부가 어떻게 되면 님 자식은요?

요즘 50대중반이면 젊습니다. 저희 아버지도 환갑넘으시고 택시일 하시는데

몸은 힘들지만 70넘어서까지 일하고 싶어하십니다. 손주들에게 과자라도 사주고 싶으시다구요

부모 마음이 다 그런거잖아요..

동생분도 휴학을 반복하는 일이 잇어도 대학은 마쳐야 합니다.

공부는 다 때가 있습니다. 아무래도 대학졸업장이 없으면 몸이 힘든일을 많이하게 되더라구요...
0    0
외로워 | 추천 0 | 01.25  
내 친정도 잘살다가 아빠 사업이 망해서 갑자기 월세로 갔다..!! 울엄마 올해 작년이 환갑이었어

평생 주부로 사시던 분이 갑자기 바쁘다길레 뭐하냐고 물어보니까..

산후조리도우미 교육받고 노인요양보호사 교욱받더라..교육 이수하고 일나가면 하루에 3만원 정도 받는다고.. 님엄마도 정상적인 엄마면 뭘해서든지 동생 대학은 졸업시키시지 않겠어???
0    0
군더더기 | 추천 0 | 01.25  
저희 부모님 낼모레 70이신데 아직 일하세요~

딸셋 결혼하고 남동생도 집있고 두분다 연금나오고 어느정도 노후준비하셨는데도 일하세요~

요즘 50대중반이면 한창이세요...전 친정엄마가 평생 일하는거봐서 시어머님 50초반이신데 일안하시는거보면 오히려 이상해요~~그다지 경제적으로 여유롭지도 못한데...

공부도 때가있는데 동생도 얼릉 학교마쳐 제대로된 직장잡아야 자리잡죠~학업중단하고 일자리사실 뻔하잖아요~요새 졸업해도 구하기힘든데..차라리 공부열심히해서 장학금이라도 받고 졸업시키는게 나을듯한데....
0    0
글쓰기
조회수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 멋진글귀 인생명언 짧은명언 ..(0)
· 임신 중 꼭 알아야할 상식!(9)
· 나만의 피부관리법(7)
· 지금은 어디에...배우 양정..(3)
· 댄스모음/댄스이모티콘 /움직..(2)
· 공구일사 가방 패션위크에서도..(3)
· 여행패션] 겨울여행갈때 옷차..(0)
· 손흥민 멀티골 대활약!! 토..(6)
· 아기폐렴 증상과 치료방법 소..(0)
· 청주 가볼만한곳 관광지 청주..(0)
커뮤니티
· 핫이슈 · 뷰티/패션
· 유머 · 결혼/육아
· 드라마/영화 · 추억의박물관
· 꿀팁 · 라이프
· 맛집 · 자유토크
· 좋은글 · 요리레시피
· 방송연예 · 여행이야기
· 다이어트 · 연애토크
· 핫딜 · 댕냥이
인기영상
· 핫이슈 · 꿀팁
· 유머 · 영화/드라마
· 스포츠 · 해외반응
이벤트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